f.print

색이 다른 흙을 겹겹이 쌓아 만들어진 레이어 단면이 특징인 도예가 박선우의 f.print 세라믹입니다. 

백자의 유연하고 우아한 형태를 탐닉하며, 의도와 우연을 통해 만들어지는 f.print의 세라믹은 각기 조금씩 다른 형태를 지닙니다.



상품이 없습니다.